소재강국 실현을 위한 FRONTIER. 재료 전문 종합연구기관.

언론보도

재료硏, '과학기술 앰버서더'로 캐나다 캘거리대학교 김성환 교수 위촉받아

페이지 정보

작성일18-07-03 08:49 조회48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재료과학 기술협력, 캐나다와 손잡아!

재료, 과학기술 앰버서더

캐나다 캘거리대학교 김성환 교수 위촉받아!



재료연구소(소장 이정환, KIMS)가 캐나다 등 미주 과학계와의 과학기술 국제협력 확대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ㅇ 재료연구소는 지난 달 17일부터 20일까지 나흘간 캐나다 밴쿠버에서 개최된 한국-캐나다 과학기술학술대회

    ​(CKC 2018)에 참여해 캐나다한인과학기술자협회(AKCSE)를 통해 캘거리대 김성환 교수를 KIMS 과학기술

    앰버서더로 위촉받았다.

 

캐나다한인과학기술자협회(AKCSE)가 임명하는 과학기술 앰버서더는 관련분야 정부출연연구기관과 일대일로 매칭해

    다양한 활동을 수행하는 캐나다 현지 과학기술 전문가이다. 이번 앰버서더 임명을 통해 재료연구소는 향후 캐나다의

    ​재료과학 분야 최신 연구동향 파악과 함께 캐나다와 협력 연구 가능분야 타진 및 다양한 정보기술 활동을 의뢰할 수

    있게 됐다.

과학기술 앰버서더는 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가 소관기관 국제협력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부터 추진하고 있으며

    ​과학기술 앰버서더 발대식한국-캐나다 과학기술학술대회(CKC 2018)와 연계해 지난 달 17(밴쿠버 현지시각) 열렸다.

 

재료연구소의 과학기술 앰버서더로 임명된 김성환 교수는 서울대학교 항공우주공학과에서 학사와 석사 학위를,

    ​미국 테네시주립대학교에서 기계/항공/의공학과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미국 오크리지 국립연구소에서 박사후 연구원,

    ​캐나다 앨버타대학교에서 연구원을 거쳐 현재 캐나다 캘거리대학교에서 재직 이다. 김 교수는 이번 앰버서더 임명을

    통해 2019년부터 재료연구소와 국제공동연구를 시작할 예정이다.

 

한편 재료연구소를 비롯한 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 산하 출연연구기관은 지난 17일부터 20일까지 나흘간 캐나다

    밴쿠버에서 개최된 한국-캐나다 과학기술학술대회(CKC 2018)에 참여했다. 올해로 8회째를 맞은 CKC는 정부부처 관계자,

    국회의원, 연구기관장 등이 참여해 창의력: 4차 산업혁명을 주제로 한국과 캐나다 간 공동연구와 발전을 위한

    다양한 학술교류로 진행됐다.

 

재료연구소 이정환 소장은 캐나다 캘거리대 김성환 교수의 재료연구소 과학기술 앰버서더 임명은 연구소의

    국제협력 활성화 및 캐나다와의 협력 연구 확대 등에 있어서 더할 나위 없이 반가운 소식이라며, 앞으로 꾸준한

    소통과 협력을 통해 양 국가의 재료과학 기술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