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재강국 실현을 위한 FRONTIER. 재료 전문 종합연구기관.

언론보도

금속소재 분야 세계 시장 선도한다!

페이지 정보

작성일11-05-03 09:59 조회2,162회

본문


금속소재 분야 세계 시장 선도한다!


재료연-POSCO, 상호 협력 위한 MOU 체결


 


 


 재료연구소(소장 조경목)가 세계적인 철강기업인 POSCO와 손을 잡고 관련 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금속소재 연구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재료연구소는 4월29일 인천시 송도 POSCO글로벌 R&D센터에서 조경목 소장과 POSCO 권오준 CTO 등이 참석한 가운데 상호 협력 체제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 체결에 따라 양 기관은 ▲재료연구소의 연구결과 공유 및 산·연 합동 연구과제 공동 추진 ▲금속소재 및 공정연구개발 ▲세라믹, 표면, 융·복합소재 등 소재 개발 ▲관련 분야 연구원 인적 교류 ▲연구시설 및 장비 공동 활용 등을 협력키로 했다.


 특히 철강소재, 내열소재, 마그네슘과 알루미늄 등 경량소재, 특수합금 등에 대한 연구를 집중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조경목 소장은 “금속소재는 전기전자분야와 함께 우리나라 수출의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자동차나 철강, 조선 등 주력산업과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으나 국내 공급 부족으로 대외의존도가 높은 편”이라며 “선진국의 기술력을 넘고 후발 주자들의 약진을 고려할 때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이를 기반으로 한 고부가가치 품목의 생산 확대가 필수적으로 요구되고 있어 이번 MOU에 거는 기대가 매우 크다”고 강조했다.


  <?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최근 전 세계적으로 에너지의 절약과 효율적 생산, 환경 보호가 주요 이슈로 떠오르면서 각종 기계 및 제품의 소재에 대한 기대치도 달라지고 있어 경량성, 내환경성, 내부식성, 심미성 등 여러 가지 기능이 요구되고 있다.


 이에 따라 재료연구소와 POSCO의 MOU 체결로 이러한 세계적인 추세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재료연구소는 2009년부터 연구원 95명을 투입해 마그네슘과 철, 니켈, 복합재, 타이타늄 등 구조용 금속재료 연구 개발을 전략적으로 수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