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재강국 실현을 위한 FRONTIER. 재료 전문 종합연구기관.

언론보도

재료연, 인제대와 업무협약 통해 지역대학 살리기와 인력양성 교두보 역할에 나서

페이지 정보

작성일20-02-11 14:07 조회315회

첨부파일

본문

재료연구소, 인제대학교와 업무협약(MOU) 통해

지역대학 살리기와 인력양성 교두보 역할에 나서!



재료연구소(KIMS, 소장 이정환)와 인제대학교(총장 전민현)가 상호 기술 교류 등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했다. 양 기관은 지난 11() 재료연구소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소재부품장비 분야의 고급 전문인력 양성, 국책 사업 발굴 및 공동 연구 개발, 상호 기술

     교류 등의 업무를 협력하게 된다.

 

양 기관은 앞으로 인력의 상호 교류 및 협력과 인프라 상호 활용 및 협력, 고급인력 양성 및 사업 운영, 중대형

     국책사업 공동 발굴 및 기획,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융합연구사업 등 공동연구 수행 및 협력, 그리고 각종 전시회,

     교육훈련, 세미나 및 심포지엄 개최 등 다양한 방면에서 업무를 확대 협력할 계획이다.

 

경남 김해에 위치한 인제대학교는 의료 및 의생명 분야의 명성이 높은 대학이다. 지난해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연구개발특구위원회를 열어 김해를 의생명의료기기 특화 분야로 하는 강소연구개발특구를 결정한 바 있다. 인제대는

     해당 특구의 기술핵심기관으로 선정됐다. 국내 최초 의생명 특성화 대학인 인제대는 김해 골든루트산업단지와

     서김해일반산업단지를 배후 공간으로 연계해 대한민국 의생명의료기기 산업메카를 만들어나가는데 힘쓰고 있다.

 

재료연구소 이정환 소장은 인제대학교는 과학기술을 기반으로 지역의 혁신 성장을 이끄는 강소연구개발특구

     중 경남 김해를 대표하는 기술핵심기관에 해당된다., 재료연구소는 이번 협약 체결을 바탕으로 인제대학교와

     같은 지역대학 살리기에 앞장섬은 물론 인력양성 교두보 역할을 자처해 보다 나은 우수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