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재강국을 실현하는 글로벌 종합 소재연구기관

언론보도

일반 | 재료연-창원시, 수소산업 발전을 위한 전문가 간담회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일22-06-22 08:35 조회62회

첨부파일

본문

커버이미지_재료연-창원시, 수소산업 발전을 위한 전문가 간담회 개최

수소로 창원 미래 밝힌다!

재료연-창원시, 수소산업 발전을 위한 전문가 간담회 개최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정부출연연구기관인 한국재료연구원(원장 이정환, 이하 재료연)과 창원시가 수소 분야 기업의 애로사항을 수렴하고 창원시 수소 산업 정책 추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해결책 찾기에 나섰다. 재료연과 창원시는 6월 21일(화) 한국재료연구원 연구1동 세미나실에서 수소 산업 발전을 위한 전문가 간담회를 개최하고, 향후 수소 산업이 나아갈 방향을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 이날 간담회에는 김영선 국민의힘 국회의원과 홍남표 창원시장 당선인, 이정환 한국재료연구원 원장과 백정한 창원산업진흥원 원장이 참석했으며, 박진남 에너지기술평가원 청정수소PD, 구영모 한국자동차연구원 수소모빌리티연구본부장, 정대운 창원대 교수, 이승건 한국재료연구원 연구기획실장, 강영택 창원산업진흥원 수소산업본부장이 참석해 수소 전문가로서 발제를 맡았다.


□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수소 전문가들은 △국내외 수소 정책 동향과 청정수소 대응 방안, △창원 수소 정책 추진현황과 타 지자체와의 정책 비교, △국내외 수소 모빌리티 동향 및 창원시 주력 산업화 방안, △폐자원 기반 에너지화 사업과 정부 수소 전문인력 양성, △수소생산 실증 및 우수 소재개발, 시험평가 방안 등에 대해 발표하고 이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모두는 국내를 대표하는 수소도시 창원이 앞으로 각종 여건 변화에 잘 대응하고 신기술을 접목한 독자사업을 추진해, 창원시의 핵심 산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정책 추진에 많은 조언을 했다.


□ 한편, 재료연 이정환 원장은 “이번 간담회는 우리의 수소 관련 기술의 현재를 점검하고, 이를 토대로 정부 및 글로벌 수소 정책 동향과 창원시의 대응 방향을 찾아가는 자리”라며, “이를 기회 삼아 수소 산업의 가능성을 열어젖힐 훌륭한 연구 방향이 도출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사진파일_한국재료연구원에서 개최된 ‘수소산업 발전을 위한 전문가 간담회’ 모습사진파일_‘수소산업 발전을 위한 전문가 간담회’에 참석한 내빈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