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소재강국을 실현하는 글로벌 종합 소재연구기관

언론보도

일반 | 재료연, 플라즈마 기술 기반의 방역공조시스템 구축을 위한 다자간 업무협약 체결

페이지 정보

작성일22-03-03 08:47 조회858회

첨부파일

본문

커버이미지_재료연, 플라즈마 기술 기반의 방역공조시스템 구축을 위한 다자간 업무협약 체결

플라즈마 기술로 新방역시스템 구축한다!

 재료硏, 한국테크놀로지㈜-대우조선해양건설㈜-㈜푸른빛과 업무협약 체결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정부출연연구기관인 한국재료연구원(KIMS, 원장 이정환/ 이하 재료연)이 코로나 펜데믹 상황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방역시스템 구축을 위해 한국테크놀로지(주), 대우조선해양건설(주), ㈜푸른빛과 함께 플라즈마 기술 기반의 방역공조시스템 구축에 합의했다. 


□ 재료연을 비롯한 4개 기관은 3월 2일, 서울 중구 소재 대우조선해양건설(주) 본사에서 이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하고, 공동프로젝트 수행을 위한 상호 원만한 협력을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 재료연은 유전체 필터 방전(Dielectric Filter Discaharge) 기술을 이용해 코로나19 바이러스 에어로졸을 산소활성종, 전기장으로 비활성화하는 플라즈마 공조필터 기술을 개발한 바 있다. 본 기술은 플라즈마 공조필터와 오존 제거 촉매소재와의 일체화를 통해 지금까지 플라즈마 기술이 공조산업에 적용되지 못했던 한계를 소재기술로 극복한 사례이다. 또한 재료연은 ‘공공시설 병원체 제거소재 개발사업’을 통해 각종 제품에 다양하게 사용되는 고분자 필터 소재에 롤투롤(Roll-to-roll) 이온빔 기술을 활용함으로써 구리나노박막을 코팅해 항균·항바이러스 특성을 극대화하는 기술을 상용화하기도 했다.


□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재료연은 플라즈마 방역공조 소재부품 제품화 지원과 실증 및 제품인증 네트워크를 지원하고, △(주)푸른빛은 해당 기술을 재료연 기술이전 기업으로 플라즈마 방역공조 제품 사업화를, △한국테크놀로지(주)는 플라즈마 공조시스템화 및 방역시스템 개발을 지원하며, △대우조선해양건설(주)는 플라즈마 방역공조 제품의 건축 현장에 이를 적용할 예정이다.


□ 재료연 이정환 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플라즈마 기술 기반의 방역공조시스템 구축을 위한 공동프로젝트 수행으로, 앞으로 닥칠 또 다른 펜데믹 상황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국가방역 인프라를 마련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라며 “위기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국민의 안전을 보장할 수 있도록, 재료연은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연구하고 협력할 것을 약속드린다.”라고 말했다.

사진파일_사진은 업무협약식 개최 모습(왼쪽부터 대우조선해양건설(주) 서복남 회장, 한국테크놀로지(주) 신용구 대표, ㈜푸른빛 김도준 대표, 한국재료연구원 이영선 부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