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재강국을 실현하는 글로벌 종합 소재연구기관

언론보도

일반 | 재료연-창원시, 「창원 첨단 방위산업 육성을 위한 간담회」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일22-06-29 08:37 조회295회

첨부파일

본문

커버이미지_재료연-창원시, 「창원 첨단 방위산업 육성을 위한 간담회」 개최

방산 혁신도시 창원, 다시 한번 도약을 꿈꾼다!

 재료연-창원시, 「창원 첨단 방위산업 육성을 위한 간담회」 개최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정부출연연구기관인 한국재료연구원(원장 이정환, 이하 재료연)이 창원시와 함께 방위산업 집적을 위한 인프라 구축을 어떻게 할 것인지를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재료연과 창원시는 6월 28일(화) 한국재료연구원 본관동 강당에서 창원 첨단 방위산업 육성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를 통해 양 기관은 창원시 방위산업의 현주소를 짚어보고, 이에 대한 대응 방안 모색과 더불어 정책 지향점을 찾아가는 기회를 만들었다.


□ 이날 간담회는 김영선 국회의원(경남 창원시 의창구)과 홍남표 창원특례시장 당선인, 이정환 한국재료연구원 원장과 조영파 창원특례시장직 인수위원회 위원장, 백정한 창원산업진흥원 원장, 박성길 한국산업단지공단 경남본부장이 참석했다. 아울러, 간담회 좌장은 정홍용 (前)국방과학연구소 소장이 맡았으며, 발제자로는 심경욱 (前)한국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장, 권용남 한국재료연구원 재료디지털플랫폼연구본부장, 그리고 채종서 성균관대학교 교수가 참석했다.


□ 이날 첫 번째 주제발표를 맡은 심경욱 (前)한국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장은 ‘방산 혁신도시 창원의 도전 과제’를 주제로 강연했으며, 두 번째 주제발표를 맡은 권용남 한국재료연구원 재료디지털플랫폼연구본부장은 ‘국방산업 중심으로 창원의 기회와 준비’를, 그리고 채종서 성균관대학교 교수는 ‘민군 방위산업을 위한 가속기 시설구축’을 주제로 발표했다. 발제자 모두는 창원시 방위산업 발전의 초석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정책 및 미래먹거리 아이템 발굴에 대해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 재료연 이정환 원장은 “역사 이래 지금까지 전쟁은 다양한 무기를 사용해왔고, 첨단무기를 갖고 방위산업 수준이 높은 국가가 승리를 거둬 영토를 넓히고 강대국이 되어왔다.”라며, “창원은 국내 최대 방산업체 집적지로 우리의 기술력과 인프라를 바탕으로 모두가 힘을 모은다면 분명 창원시가 세계 속의 방산 도시로 도약할 수 있다고 확신한다.”라고 말했다.

사진파일_‘창원 첨단 방위산업 육성을 위한 간담회’에서 한국재료연구원 이정환 원장이 토론하고 있는 모습사진파일_‘창원 첨단 방위산업 육성을 위한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하고 있는 모습